과천시, 한양여자대학교 학생들 개발한 캐릭터 제품 후원받아 취약계층에 전달
상태바
과천시, 한양여자대학교 학생들 개발한 캐릭터 제품 후원받아 취약계층에 전달
  • 과천넷
  • 승인 2019.03.01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의를 통해 개발된 캐릭터 적용, 핸드폰 보조배터리 100개 만들어

[과천넷] 과천시는 한양여자대학교 산업디자인과 학생들이 수업시간을 통해 개발한 캐릭터를 활용하여 제작한 핸드폰 보조배터리 100개를 지역 내 취약계층 아동(만 12세 미만) 및 가족에게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한양여자대학교 산업디자인과 학생들이 수업시간을 통해 캐릭터 개발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한양여자대학교 제공)

후원물품 전달식은 27일 과천시청 아카데미아실에서 열렸으며, 이재영 과천부시장과 이호성 한양여자대학교 산학협력처장, 김홍규(산업디자인과), 강동선(산업디자인과), 안미경(LINC+사업단) 교수와 산업디자인과 학생들이 참석했다.

이호성 한양여대 산학협력처장은 “우리 학생들이 열심히 개발한 캐릭터로 만든 제품으로 과천 지역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즐거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라며, “학생들이 다양한 기회를 통해 자연스럽게 나눔을 실천하고,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해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재영 과천부시장은 “한양여자대학교와 학생들의 따뜻한 마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우리시에서도 다양한 복지 정책을 통해 함께 잘 사는 지역을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