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쌍둥이는 원문동 거주하는 과천시민!
상태바
네 쌍둥이는 원문동 거주하는 과천시민!
  • 최성범 기자
  • 승인 2023.05.13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네쌍둥이 출산으로 화제가 된 부부는 원문동에 거주하는 과천시민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신계용 과천시장은 최근 네쌍둥이 출산으로 화제가 된 송리원‧차지혜 씨 부부를 11일 거주 아파트 단지 내 작은도서관에서 만나, 시민을 대표해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네 쌍둥이
왼쪽부터 우문숙 KW홀딩스 대표, 신계용 시장, 그리고 차지혜 송리원부부가 네 쌍둥이를 안고 있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네쌍둥이의 탄생은 우리 과천의 큰 경사다. 과천시에서도 우리 네쌍둥이가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나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차지혜 씨는 “힘든 육아지만, 우리 부부에게 큰 자산이 생겼다는 자부심으로 열심히 아이들을 돌보고 있다”라며 “그동안 임신과 출산을 준비하며 국가와 과천시의 여러 혜택이 많은 도움이 됐다”라고 말했다.

과천시는 출산 장려 정책으로 네쌍둥이 가정에 임신 축하금, 출산장려금, 출산 축하 용품, 산후조리비,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 등 1천8백여 만원 상당의 출산 관련 지원금과 물품을 지원했으며, 앞으로 네쌍둥이가 만8세가 되는 시기까지 아동수당과 부모급여 등으로 8천만원 상당의 양육 관련 지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과천시는 정책적인 지원 이외에도 송 씨 부부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여, 관내 기업인 과천지산원피에프브이 주식회사(대표 박봉기)에서 네쌍둥이를 위해 1천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할 수 있도록 이어줬다.

이날 축하의 자리에 과천지산원피에프브이(주) 참여사인 KW홀딩스 우문식 대표가 함께 참석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우문식 KW홀딩스 대표는 “저출산시대에 출산 친화적 사회분위기 조성과 육아에 대한 사회 공동책임 인식 개선 기여를 위해 후원을 결정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한편, 과천시 원문동에 거주하는 송리원‧차지혜 씨 부부는 지난 3월 네쌍둥이를 출산했다. 아이들은 모두 이른둥이로 태어나 신생아중환자실에 있다가 지난 5월 초 건강하게 퇴원했다.

과천시는 출산 장려 정책으로 출생아 1인당 △출산장려금 100~500만원 지원 △출산축하용품 20만원 상당 지원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유축기 대여 지원 △산후조리비 50만원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부터 임신하면 20만원의 축하금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