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GTX 건설 박차...GTX-C하반기 착공
상태바
올해 GTX 건설 박차...GTX-C하반기 착공
  • 최성범 기자
  • 승인 2023.01.03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올해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조기 구축과 지역 교통망 활성화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맞아 자율주행차와 UAM(도심항공교통) 상용화를 위한 지원을 강화하고, 관련 규제도 개선할 방침이다.

국토교통부는 3일 2023년 업무계획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내년부터 GTX-A 순차적 개통…광역교통망 확충국토부는 수도권 출퇴근 시간을 30분대로 단축하기 위해 GTX 적기 개통에 나선다.


경기 파주 운정역에서 서울 삼성역을 거쳐 화성 동탄역까지 82.1km 구간을 잇는 GTX-A는 2024년 상반기 수서~동탄 구간부터 순차적으로 개통한다. 2024년 하반기에는 운정~서울역 구간을 개통하고, 2025년 하반기 전 구간을 개통할 예정이다. 삼성역은 2028년 연결된다.

인천과 남양주까지 수도권을 동서로 관통하는 GTX-B와 경기 양주와 수원을 연결하는 GTX-C도 조속히 착공할 방침이다.

GTX-B는 내년 상반기 재정 구간부터 단계적으로 착공할 방침이다. 과천을 경유하는 GTX-C의 경우 우선협상대상자와 협상을 거쳐 올해 상반기 실시협약을 체결해 하반기중 착공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GTX 연장과 D·E·F 등 추가 노선에 대해서는 노선별 추진방안을 6월까지 수립해 국가 계획에 반영하고, 예비타당성조사를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