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장, 무더위 쉼터 점검 나서
상태바
김시장, 무더위 쉼터 점검 나서
  • 과천넷
  • 승인 2019.06.12 0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이 채 오기도 전 5월 한 때 기온이 33도까지 치솟아 올해도 극심한 폭염이 우려되는 가운데 과천시는 무더위 쉼터(경로당) 4개소 옥상에 고반사도료 도장으로 태양열을 차단해 실내온도를 낮춰주는 쿨루프 공사를 지난달 말 완료하는 등 본격적인 폭염대비 체제에 돌입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10일 폭염에 대비하여 쿨루프 시공이 마무리된 별양동경로당을 방문해 어르신들을 만나 경로당 이용에 불편 사항은 없는지 두루 살펴보고 이야기를 듣는 시간을 가졌다.

김시장은 무더위 쉼터와 쿨루프 시공 현장을 둘러본 뒤 “때 이른 더위에 많은 시민들께서 올 여름 더위 걱정이 많으실 것으로 생각된다. 시에서는 무더위 쉼터 쿨루프 시공뿐만 아니라 무더위 쉼터 전기료 지원, 도로변 그늘막 설치, 중앙공원 안개분무시스템 구축 등 폭염을 이겨 낼 수 있는 다양한 정책들을 꾸준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