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신도시 5개 단체장 ‘공동대응 위한 교류 모임’ 정례화하기로
상태바
3기 신도시 5개 단체장 ‘공동대응 위한 교류 모임’ 정례화하기로
  • 과천넷
  • 승인 2019.06.06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4일 저녁 여의도에서 정부가 발표한 제3기 신도시인 고양시(이재준 시장), 부천시(장덕천 시장), 남양주시(조광한 시장), 하남시(김상호 시장)과 모임을 갖고 신도시 경쟁력 제고와 원주민에 대한 적정 보상 방안 공동대응을 위해 정보 교류 모임을 정례화하기로 했다.

5개 단체장은 제3기 신도시는 기존 도시개발과 차별화된 정체성이 확립되어야 하며, 개발계획은 각 지역별 특성이 반영될 수 있도록 사전에 지자체의 의견을 수렴해야 한다는 데 뜻을 같이 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과천공공주택지구 개발과 관련하여, 원주민이 원하는 방향으로 적절한 보상이 이루어져야 하며, 그들을 위한 재정착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신도시 지자체 협의체 모임은 매월 1회 정기모임을 원칙으로 하고, 실무적인 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지자체, 지방도시공사 실무자로 하는 실무협의체도 운영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