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사유휴지 난개발 반대 시민집회...'과천심장 난개발 전면 철회하라"
상태바
청사유휴지 난개발 반대 시민집회...'과천심장 난개발 전면 철회하라"
  • 과천넷
  • 승인 2020.08.09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사앞 유휴지에 아파트를 짓겠다는 정부의 주택공급 대책을 규탄하는 시민집회가 8일 오후 6시 중앙공원 일대에서 시민 2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과천시민광장 사수 시민대책위원회가 주최한 이날 '청사유휴지 사수 궐기대회'에서 시민들은 과천의 심장인 유휴지가 난개발되어선 안된다며 끝까지 투쟁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집회에는 김종천 과천시장을 비롯, 이소영 국회의원, 과천시의회 제갈임주 의장, 고금란 부의장, 시의원들이 대거 참석했다.

김종천시장은 "청사유휴지가 집이 들어 올 곳이 아니다"며 국가의 미래를 견인할 수 있는 용도로 써달라는 것이 우리의 요구"라고 말했다.

한편 미래통합당 의원들은 삭발 퍼포먼스를 벌였다.

집회 참석자들은 "과천의 심장인 유휴지 난개발 결사반대" 등의 구호를 외치는 등 집회를 가진뒤 유휴지 현장까지 행진한 뒤 저녁 8시경 해산했다.

대책위는 매주 토요일마다 반대집회를 갖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