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민, 기부금과 방역마스크 과천시에 전달…이웃사랑 실천
상태바
과천시민, 기부금과 방역마스크 과천시에 전달…이웃사랑 실천
  • 정회선
  • 승인 2020.03.03 0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민 문미옥(아해박물관 관장), 김준협(아제타카페 대표) 각각 500만 원
중앙동 새마을부녀회와 과천교회, 마스크 360장 기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며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지역사회를 위한 과천시민들의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과천시는 2일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써달라며 문미옥 씨(아해박물관 관장, 주암동)가 5백만원, 김준협 씨(아제타카페 대표, 과천동)가 5백만원을 각각 전달했다고 밝혔다.

과천시는 전달받은 기부금으로 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구입하여, 정기적으로 진행되는 관내 방역 활동에 쓰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2일 코로나19 위기극복 기부금을 각 500만을 전달하고 있는 과천시민 문미옥 아해박물관 관장, 김준협 아제타카페 대표.(2020.03.02 사진=과천시)

또한, 2일 중앙동 새마을부녀회에서 마스크 160장, 과천교회에서 마스크 200장을 마련하여 중앙동행정복지센터에 기부했다. 해당 마스크는 관내 취약계층 가구 36곳에 10매씩 전달됐다. 특히, 새마을부녀회원들은 2일 해당 가구를 직접 방문해 마스크를 전달하고 감염증 예방을 위한 생활수칙 등을 안내했다.

관내 취약계층 가구를 방문, 직접 마스크를 전달하는 새마을부녀회원들(2020.03.02 사진=과천시)

김종천 과천시장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이렇게 이웃과 지역사회를 위해 도움을 주시는 분들이 계신다는 것이 정말 감사하다. 과천시에서도 코로나19로부터 지역사회가 안전해질 때까지 총력 대응해 나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